김남일ㆍ박지성 믹스트존 인터뷰 (2/18 레바논전 이후)

2004-02-19 16:47:35, Hit : 2575, IP : 80.58.46.***

작성자 : 축협
레바논과의 2006 독일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에서 김남일(전남)과 박지성(아인트호벤)은 중앙 미드필드 콤비로서 매우 인상적인 플레이를 선보였다.

지난 동아시아대회부터 쿠엘류 감독이 선택한 3-4-3 시스템에서 미드필드를 책임지는 2명의 중앙 미드필더는 매우 중요하며, 그런 면에서 김남일-박지성 콤비는 쿠엘류 감독의 합격점을 받기에 충분했다.

김남일이 좀 더 수비적인 역할에 충실한 채 전체적인 경기완급을 조절하고, 전후좌우로 적절한 패스를 공급했다면, 박지성은 좀 더 공격적으로 전방과 미드필드를 오가며 폭넓은 움직임을 보여줬다.

특히 김남일은 2002월드컵 무렵까지만 해도 수비의 1차 저지선으로서 강인한 투쟁심과 터프함 등으로 각광을 받은 반면 세기 면에서는 다소 떨어진다는 평가였으나 최근의 플레이를 보면 기존에 갖고 있던 투쟁심과 터프함에 보다 성숙해진 경기조율능력과 폭넓은 시야와 적절한 타이밍에 찔러주는 패싱력까지 갖추며 현대축구에서 원하는 수비형 미드필더로서의 조건을 거의 충족시킨 아시아 최고의 수비형 미드필더로서 자리매김했다.

이날 경기 후 움베르토 쿠엘류 감독 역시 “김남일의 플레이는 굉장히 좋았다. 공수의 다리 역할로 수비에 좀 더 치중해 줄 것을 주문했는데 김남일은 자신의 임무를 100% 완수했다. 김남일은 수비에 치중하면서 미드필드에서 상대 공격을 차단해 박지성의 적극적인 공격 가담을 지원했다. 2가지 역할을 충분히 소화해내 대단히 만족스럽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다음은 경기 후 김남일,박지성과의 믹스트존 인터뷰.


김남일, “예전보다 성숙한 플레이를 보여주기 위해 노력”

<img src=http://www.kfa.or.kr/news_img/kimni_040219.jpg>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김남일/스포츠인터렉티브

- 오늘 경기에서 매우 인상적인 플레이를 보여줬는데, 본인은 어떻게 생각하는가?

잘 모르겠다.(웃음) 그냥 내 포지션에서 맡은 임무를 충실히 했다고 생각하고, 그 결과 우리팀이 승리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

- 경기조율능력이나 전체를 바라보는 시야 등에서 이전에 비해 한 단계 성숙해진 느낌인데.

경기 나가기 전 쿠엘류 감독님도 “중앙에서 네가 경기조율을 한번 해봐라”라고 주문을 많이 하셨다. 나 역시 감독님의 그런 주문과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의식적으로 많이 노력하고 있다.

아무래도 경험이 쌓이다 보니 예전에는 볼 수 없었던 부분들이 보이는 것 같고, 그것이 경기장에서 잘 표현된 것 같다. 예전 히딩크 감독님 때와 또 다른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그 때보다 한 단계 더 성숙해진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나름대로 노력하고 있다.

더군다나 중앙에서 (박)지성이와 호흡을 맞췄는데, 오래전부터 손발을 맞췄던 사이이기 때문에 편하게 플레이할 수 있었다. 지성이가 좀 더 공격적인 부분에 치중한다면 나는 일단 수비적인 부분을 1차적으로 생각하고, 또한 전체적인 완급을 조절하고 볼을 배분하는 부분에 집중하고 있는데, 그런 부분에서도 호흡이 잘 맞는 것 같다.
앞으로도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을 것이다.

- 이제 2006 독일월드컵을 향한 첫 발을 내딛었다. 앞으로의 소감이나 목표가 있다면.

앞으로의 각오라기 보다는 오늘처럼 운동장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이고 싶다. 경기 하나하나에 집중력을 갖고 플레이한다면 앞으로도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박지성, “현재 나에겐 경기를 많이 뛰어 실전감각을 익히는 것이 중요”

<img src=http://www.kfa.or.kr/news_img/parkjs_040219.jpg>

폭넓은 활동폭을 보여준 박지성/김동환


- 지난 오만전과 오늘 레바논전을 보면 예전에 비해 보다 여유있고 자신감이 넘치는 플레이를 펼쳤던 것 같다. 이 자신감이 아인트호벤에 돌아가서도 좋은 영향을 미치리라 생각하는가?

현재 나에게 가장 중요한건 게임을 많이 뛰어 경기 감각을 익히는 것이다. 나름대로 오늘 경기에서도 많이 뛰었다고 생각하고, 상당히 도움이 된 경기라고 생각한다. 돌아가서도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아테네 올림픽, 아시안컵을 앞두고 각급 대표팀의 소집훈련이 예정되어 있다. 본인의 경우 한달에 한번꼴로 소집이 될 것을 예상할 수 있는데, 매번 소집으로 인해 한국으로 오는것이 아이트호벤에서의 주전경쟁 등에 있어 방해가 되지 않겠나?

뭐 지금 현재 나에게 중요한 것은 앞에서도 말했듯이 게임에 많이 뛰는 것이기 때문에 소집을 한다고 해서 특별히 내가 아인트호벤에서 뛰는데 큰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이다. 다만 장거리 이동으로 인한 컨디션 조절 문제는 큰 걱정이다. 잘 준비해서 대표팀과 아인트호벤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수원=이상헌,김동환
2004-02-19








전체목록  |  남일기사 (731)  |  축구기사 (436)  |  공지사항 (2)

 
969 [남일기사]
  안정환-김남일 '방심은 NO, 릴레이 승전보는 OK' 
 스포츠서울
1979 2004-03-26
968 [축구기사]
  K리그 마무리 외국 전훈… 전남 중국행 
 스포츠투데이
2024 2004-03-08
967 [축구기사]
  전남 이장수호 통영컵 우승 
 스포츠투데이
2120 2004-02-28
966 [축구기사]
  `군기반장` 이장수 용병도 내식대로 
 일간스포츠
3607 2004-02-27
965 [남일기사]
  김남일 스타의식 버리고 축구 '올인' 
 굿데이
2430 2004-02-27
964 [남일기사]
  [통영컵] 김남일 공수지휘 만점활약…전남 2연승 
 스포츠투데이
1958 2004-02-26
963 [남일기사]
  전남 2연승 `김남일의 힘` 
 일간스포츠
1938 2004-02-26
962 [축구기사]
  -통영컵축구- 전남, 베이징 궈안 꺾고 2연승 
 연합뉴스
3229 2004-02-26
961 [축구기사]
  성남일화, A3 우승이 보인다 
 오마이뉴스
2035 2004-02-26
960 [축구기사]
  이장수 감독 "중국올림픽팀 격파 돕겠다" 
 굿데이
2168 2004-02-26
959 [축구기사]
  -챔피언스리그- 포르투, 맨체스터 격파..이천수 출장 
 연합뉴스
3541 2004-02-26
958 [남일기사]
  김남일 '외모 가꾸기 끝…우승위해 오직 훈련'   2
 굿데이
2520 2004-02-26
957 [남일기사]
  김남일, 팀 우승 견인-대표팀 '선장' 두가지 포부 
 스포츠조선
1929 2004-02-26
956 [남일기사]
  [김남일 인터뷰] 공격적인 플레이로 우승컵을 내품으로 
 스포츠서울
1689 2004-02-26
955 [남일기사]
  김남일 "도전!첫우승"   2
 스포츠투데이
1787 2004-02-26
954 [축구기사]
  -통영컵축구- 이장수 전남 감독, 공식경기 첫 승 
 연합뉴스
3548 2004-02-24
953 [축구기사]
  김호곤 감독 "행동으로 보여주겠다" 
 연합뉴스
3726 2004-02-24
952 [축구기사]
  코엘류호, 4월 남미-6월 유럽 상대 평가전 
 스포츠조선
2122 2004-02-24
951 [축구기사]
  [축구]만리장성에 무너진 청소년축구 
 세계일보
2177 2004-02-24
950 [축구기사]
  쿠엘류는 히딩크와 다르다 
 오마이뉴스
2256 2004-02-23
949 [축구기사]
  서울시장, LG 입성 재확인..K리그 파행 조짐 
 연합뉴스
3853 2004-02-23
948 [축구기사]
  다시 시작되는 '별들의 전쟁' 
 오마이뉴스
2071 2004-02-23
947 [축구기사]
  드디어 이장수축구가 온다, 통영컵서 첫 선 
 스포츠서울
1899 2004-02-23
946 [축구기사]
  [슈퍼그라운드] 통영컵 한·중·일 축구 24일 개막 
 일간스포츠
2033 2004-02-23
945 [축구기사]
  장원재의 축구문화론] 서울구단 승인문제 평행선 지속 
 스포츠서울
1784 2004-02-23
944 [축구기사]
  -청소년축구- 한국, 일본 꺾고 형님들 패배 설욕 
 연합뉴스
3524 2004-02-22
943 [남일기사]
  김남일, 레바논戰 화려한 공수 조율 
 중앙일보
2378 2004-02-20
942 [남일기사]
  코엘류, “이영표·김남일 잘했어!” 
 한겨례
2470 2004-02-20
[남일기사]
  김남일ㆍ박지성 믹스트존 인터뷰 (2/18 레바논전 이후) 
 축협
2575 2004-02-19
940 [축구기사]
  'A3대회' 23일 상하이서 개막...안정환-김도훈 개막전 맞대결 
 스포츠조선
4209 2004-02-19
939 [축구기사]
  안정환에게 '비판'보다는 '격려'를 [한국-레바논전 관전기] 
 오마이뉴스
2148 2004-02-19
938 [축구기사]
  지구촌 축구 A매치 이변 속출 
 연합뉴스
3960 2004-02-19
937 [축구기사]
  제 색깔 찾은 코엘류 축구 
 연합뉴스
3724 2004-02-19
936 [남일기사]
  "엄청난 놈" 코엘류 감독 김남일 극찬 
 스포츠투데이
2361 2004-02-19
935 [남일기사]
  코엘류 감독 "오! 이쁜것들" 지성·영표·남일 극찬   12
 굿데이
2261 2004-02-19
934 [남일기사]
  코엘류 인터뷰 "빠른 패스·강한 압박 베리 굿" 
 스포츠투데이
2049 2004-02-19
933 [남일기사]
  양팀 감독의 말 "김남일 역할 훌륭했다" 
 굿데이
2256 2004-02-19
932 [남일기사]
  [말말말] 이운재 "호아킨때와 똑같았다" 
 굿데이
2203 2004-02-19
931 [축구기사]
  한국축구, 아시아맹주 ‘수성작전’   10
 프레시안
2086 2004-02-18
930 [축구기사]
  코엘류감독 심리전…선수들 경쟁의식 높이려 
 일간스포츠
2087 2004-02-18
929 [남일기사]
  김남일, 월드컵 예선은 해외진출 쇼케이스 
 스포츠서울
1876 2004-02-18
928 [남일기사]
  코엘류, 김남일에 공수조율등 '제2 홍명보' 기대 
 일간스포츠
2124 2004-02-18
927 [남일기사]
  [현장메모] 김남일 중원장악 믿고 공격수 4명 총출동 
 스포츠투데이
1894 2004-02-17
926 [남일기사]
  코엘류, 김남일 신임 "내 스타일 중심돼라" 
 굿데이
2059 2004-02-17
925 [남일기사]
  14일, 한국-오만전 이모저모 
 오마이뉴스
3392 2004-02-16
924 [축구기사]
  [축구뒷마당] "월드컵 4강은 '어제 내린 눈' 일뿐"…차두리 
 일간스포츠
3962 2004-02-16
923 [남일기사]
  日대표팀 '오만전 교과서는 김남일' 
 스포츠서울
2432 2004-02-16
922 [남일기사]
  설기현효과, 쿠엘류 출발이 좋다!   1
 오마이뉴스
1987 2004-02-16
921 [남일기사]
  변화된 '코엘류축구' 무엇이 달라졌을까 
 스포츠서울
1974 2004-02-15
920 [남일기사]
  [김희태 축구보기] 설기현 골결정력·김남일 패스워크 진수 보여줘   1
 일간스포츠
2416 2004-02-15
919 [남일기사]
  "오만은 내가 빨아들인다" 
 일간 스포츠
1839 2004-02-13
918 [남일기사]
  김남일 오만전 참패 내탓 '복수 청소' 보라 
 굿데이
1960 2004-02-11
917 [남일기사]
  백패스 악몽 설욕! 김남일 14일 오만전 출격 
 스포츠투데이
2374 2004-02-11
916 [남일기사]
  김남일, 전훈지서 매일 8Km 달리기 특훈 
 스포츠조선
2432 2004-02-01
915 [남일기사]
  전남 드래곤즈 2 對 2 Teplice <전훈지소식> 
 전남드래곤즈
2713 2004-02-01
914 [남일기사]
  김남일, 이장수 공격축구의 새 지휘자 
 스포츠서울
3742 2004-01-28
913 [축구기사]
  전남 프리메라리가 출신 모따 영입 
 굿데이
2080 2004-01-26
912 [축구기사]
  [사람들] 히딩크, 아인트호벤 CEO 됐다   1
 조선닷컴
2024 2004-01-20
911 [축구기사]
  전남 드래곤즈가 세계 클럽랭킹'에서 K-리그 구단 가운데 가장 높은 204위를 기록했다. 
 스포츠조선
3199 2004-01-16
910 [남일기사]
  이장수 감독, "남일이가 주장감이야"   1
 일간스포츠
2483 2004-01-14
909 [축구기사]
  [그래픽 뉴스] 코엘류 사단 2004년 일정 
 스포츠조선
3681 2004-01-12
908 [축구기사]
  코엘류 감독, "아시안컵 우승 준비 완료" 
 스포츠조선
1999 2004-01-12
907 [축구기사]
  프로축구, 전.후기리그 뒤 플레이오프 
 연합뉴스
3042 2004-01-08
906 [남일기사]
  훈련소기사~~   4
 일요신문
2657 2004-01-03
905 [남일기사]
  김남일, 전남과 월봉 3000만원 2년간 재계약 합의 
 스포츠조선
3039 2004-01-01
904 [남일기사]
  김남일 전남과 재계약, 뜨거운 FA시장 
 스포츠서울
1660 2004-01-01
903 [남일기사]
  [K리그] 김남일 전남과 2년 재계약   1
 스포츠투데이
1965 2003-12-31
902 [축구기사]
  [굿데이프리즘] J리그 '약속의 땅인가' 
 굿데이
2103 2003-12-30
901 [축구기사]
  [김호의 눈] 기술위주 J리그 프로의식 높아 
 굿데이
12255 2003-12-30
900 [남일기사]
  김남일, 국내 최고연봉 선수되다 
 굿데이
2794 2003-12-27
899 [남일기사]
  김남일 "전남 남을래"   3
 일간스포츠
2416 2003-12-26
898 [남일기사]
  김남일 '해외진출' 무조건 보장 
 굿데이
1818 2003-12-26
897 [남일기사]
  팬사이트에 보낸 X-마스 편지 
 일간스포츠
2449 2003-12-25
896 [남일기사]
  FA 김남일 'K-리그 최고대우 해달라' 
 스포츠서울
1963 2003-12-24
895 [남일기사]
  김남일, "팀내 최고연봉+해외진출 보장" 요구 
 스포츠조선
3409 2003-12-24
894 [남일기사]
  김남일 3억 재계약할듯… 일본진출 포석위해 전남 잔류합의 
 스포츠투데이
1946 2003-12-22
893 [남일기사]
  [자선축구] 이모저모   1
 일간스포츠
2188 2003-12-22
892 [남일기사]
  루돌프 김남일 "쑥스럽구먼" 
 굿데이
2462 2003-12-22
891 [남일기사]
  [이모저모] 인기짱 김남일·이관우 루돌프 복장대결 外 
 스포츠투데이
2518 2003-12-22
890 [남일기사]
  자선경기 선수들 인터뷰 중... 
 스포츠조선
2212 2003-12-22
889 [남일기사]
  [자선경기 이모저모] 김남일 후반전 교체 투입 
 스포츠서울
2006 2003-12-22
888 [남일기사]
  군사훈련 마친 김남일 '한층 성숙된 모습'   1
 스포츠서울
2411 2003-12-21
887 [남일기사]
  남일·종수 진로 '안개속'   2
 굿데이
2233 2003-12-21
886 [남일기사]
  "한국선수 FA 이적료 못줘!"… 김남일 일본행 제동   3
 스투
2372 2003-12-17
885 [축구기사]
  2004 태극전사 바쁘다 바빠 
 스포츠투데이
2959 2003-12-15
884 [남일기사]
  김남일 군체질 "말뚝박아?"   1
 굿데이
2578 2003-12-15
883 [축구기사]
  '꿈의 대결' 챔피언스리그 16강 미리보기 
 스포츠서울
1820 2003-12-14
882 [남일기사]
  [현장메모] 애타는 코엘류 "남일이만 있었어도" 
 스포츠투데이
2521 2003-12-09
881 [남일기사]
  KBS 송년특집 방송마련[자선경기관련글~] 
 해럴드경제
2540 2003-12-08
880 [남일기사]
  '한번 걸리면 만원.'   1
 일간스포츠
2422 2003-12-06
879 [남일기사]
  제 짝을 찾아 주고 싶은 스타 
 헤럴드경제
2365 2003-12-06
878 [축구기사]
  히딩크, "차기 월드컵 중국팀 맡고 싶다" 
 iMBCsports
2524 2003-12-03
877 [남일기사]
  프로축구 자유인 어느팀에서 유인? 
 한겨레
2450 2003-12-02
876 [남일기사]
  <프로축구> 올 FA '대어', 자리 이동하나   1
 연합뉴스
3030 2003-12-02
875 [남일기사]
  바나나킥] 김남일 입소에 가슴찡한 부정(父情 
 굿데이
2837 2003-11-25
874 [남일기사]
  [팀별 결산-전남드래곤즈] '지지 않는 축구'의 명암   1
 스포츠 서울
2551 2003-11-20
873 [남일기사]
  [베스트11] 김남일,식지않은 인기 2년연속 ‘ON’   2
 스포츠투데이
2469 2003-11-19
872 [남일기사]
  K리그 최고 몸값 '나야 나' 
 일간스포츠
2607 2003-11-18
871 [남일기사]
  코엘류 "김남일 어깨 펴"… 수비형MF 플레이 당부 
 스포츠투데이
2394 2003-11-18
870 [남일기사]
  한국-불가리아전, 김남일 압박 '승부 키워드' 
 굿데이
2352 2003-11-17

[1][2] 3 [4][5][6][7][8][9][10]..[1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