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인트호벤 vs 아스날

2003-03-26 02:16:51, Hit : 2976, IP : 211.187.21.***

작성자 : joto
Name : joto  Date : 26-09-2002 06:22    Read : 235
[35] 아인트호벤 vs 아스날 [12]

--------------------------------------------------------------------------------

결과는 4:0 대패입니다.-__-;;;;

아인트호벤이 속해있는 a조는 아스날과 아인트호벤 도르트문트 삼파전이
예상되고있고, 새-끼 죽음의 조라는 소리도 듣고있는데...;;

아인트호벤이 대량실점을 해버려서...앞으로 연승하지않으면 16강에
들기 힘들것같네요.

전반전 시작하자마자 한골을 먹히더니....
아인트호벤 선수들은 평정심을 잃고, 급한 플레이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전반전엔 내내 밀어붙였고, 몇개의 챤스가 있었지만, 주득점원인
케즈만이 삽질했고..-__-;;; 결국엔 1:0으로 끝마쳤지요.

히딩크감독님은 한골먹힌걸 만회하기위해, 수비지향적 수비형미드필더인
보겔선수를 뺴고 공격형미드필더를 집어넣었던것같아요.

그후에, 아인트호벤의 나이는 젊지만 핵심수비수가 된 호플랜드가,
이탈리아전떄의 남일선수처럼,상대선수와 볼을 다투다 다리를 접질러
실려나가게됬구.....이떄도 공격지향적인 선수로 교체됬던것같습니다.

이탈리아전때와 비스무리한 용병술을 펼쳤는데 결과적으론 대실패가 되었네요.
일단 아인트호벤선수들에겐 이겨보자하는 악착같음과 투지가 없어보였어요.
너무 쉽게 포기해버렸습니다.

전반전에 비해서 후반전엔 형편없는 경기력을 보여주었는데요.
미드필드에서 볼을 중간에 가로채는 횟수는 많았지만....
그것이 효과적인 역습으로 이루어지지못했습니다.
계속 미드필드에서 볼을 돌리다, 다시 뺏기거나 의미없는 공격을 했을뿐...

공격수들이 부지런히 뛰어주면서, 수비가담도 적극적으로 해주고...
상대 수비진영을 휘젓고 다니면서 공간을 만들었어야했는데....미드필드에서
측면돌파로 크로스해주는 순간까지도, 가만히 서서 받아먹을려고하니,
공격다운 공격을 못했던듯싶습니다.

이런일이 계속 반복되다보니, 좀처럼 공격수들에게 패스해주지못하고....
미드필드에서 뻔한 횡패스와 백패스만 반복됬으며, 그러다 한번 볼을 빼앗기면
날카로운 역습으로 이어져, 결정적인 기회를 아스날에게 주더군요...;;

결국엔 후반막판에 앙리의 빠른발에, 속수무책으로 무너져 세골을 내리주게됬어요.
수비수들이 악착같은맛이 없고, 금방 포기하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__-
인져리타임에 두골을 줬으니 할말 없죠.-__-;;

아인트호벤 미드필드진들이 많이 뛰어다닌데비해 실속없는 경기력을 보여줬다면...
아스날은 짜임새있는 경기력을 보여준것같습니다.
내내 공격적으로 밀어붙인건 아니었지만, 압박이 훌륭했고,
날카로운 패스 한방과 빠른발을 가진 공격수를 이용해 결정적인 기회가 오면 바로
골로 만들었죠.

전반전의 아인트호벤은 꽤 한국국대 색깔이 난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후반전에선 투지없어보이는 플레이로 실망을 시키네요.

반봄멜-보겔라인을 유심히 지켜보고싶었으나...
히딩크의 공격적인 용병술로 인해..-__-;; 반봄멜이 어느위치에서 뛰고있는지
찾기도 어려웠고..;;
남일선수가 좋아하는 수비형미드필더인 아스날의 비에이라의 활동도 유심히 보고싶었으나,
공만 쫓기에도 눈이 팽팽 돌아가는지라, 얼굴도 모르는 수비형미드필더선수 개개인의
플레이를 찾아보기란 무척 힘들었습니다..

차범근해설위원은 비에이라를 계속 칭찬하더군요..(전 어디있는지도 못찾겠던데..-0-;;)
효과적으로 경기를 조율하고있고, 비에이라가 중앙에 떡하니 버티고있어서 아인트호벤
선수들이 중앙을 뚫지못하고 있다구요.
(그렇다고 측면을 뚫었냐??;; 것도 아닙니다. 보다못한 롬메달이 몇번 치고나온거
빼면 기억나는것도 없네요.)

오늘 경기의 엠브이피는 2골 1어시스트를 한 앙리가 될듯싶구요.
아스날에서 제일 눈에 띈 플레이를 한 선수는 역시 앙리였고...

아인트호벤에선 롬메달이였습니다. 그나마 끝까지 투지를 잃지않았다고나해야할까요.

개인적으론 반봄멜 선수가 큰활약을 펼쳐서, 스카우터들의 눈에 들길 바랬으나...
오늘 반봄멜선수는 많이 부진했던것같네요...

패인은 자신감 상실+투지부족인것같습니다.
시작하자마자 골을 먹혀, 주눅이 들었으며..-__-;;

그동안 자국리그에서 허접한팀들 상대로 5연승하다가...
강한팀을 만나 플레이해보면서 겁을 먹었던듯싶습니다.

케이리그경기와 유럽경기를 비교해보자면...
가장 큰 차이는...볼이 굴러가는 속도와 원터치패스, 선수들의 마음가짐인것같아요.

유럽리그경기를 보면..특히 프리미어리그팀들을 보면, 경기가 참 속도감있고, 빠르게 진행되는데...
미드필드에서 대부분 원터치패스(볼을 끌지않고, 바로바로 패스)를 하는데다..
볼이 잔디위에서 굉장히 부드럽고 빠르게 굴러갑니다.(프리미어리그에선 볼의 속도감을 위해
잔디를 짧게 깎고 물을 많이 뿌린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아무래도 큰상금이 걸려있다보니, 선수들이 시종일관 뛴다고해야할까요.
후반전 막판까지도 슬슬 하는거 없습니다.-_-; 오늘 성남 대 전남 경기를 보며
좀 실망했던게....막바지가 되자, 전남선수들 시간 끌으려하는게 명백히 눈에
보였으며..-_-; 두팀 다 한골 더 넣자하는 의지가 안보이더군요.
후반전 10분정도를 남겨놓고 두팀 다 설렁설렁 걸어다니면서 볼을 슬슬 굴리는데..
지루해지더라구요..

그밖에 시야의 차이도 조금 있는것같고..
전체적으로 운동장을 넓게 쓰더군요...좌우를 넘나드는 오픈패스도 밥먹듯이
이루어지고..;;

경기내용이나, 기술적인면에선 그다지 큰차이가 없는것같지만...
세세한부분에서 질적인 차이가 나는것같습니다.

--COMMENT--

nana|2002/09/26 10:53|
어떻게 사대빵으로 지나..ㅡㅡ;

약|2002/09/26 11:11|
아인트호벤이 플레이를 못한것도 있지만,,,아스날이 진짜 잘하더라구요,,,앙리랑 윌터루에서 베르캄프까지 이어주는 삼각패스 정말 날카로워 보였구요,,,베르캄프 타이밍 맞춰 전방에 있는 선수 앞에 공 딱 놔주는 패스도 살고,,,후반전에 앙리는 날라다니더라구요,,역시 육상선수출신 답게 빠른 발 이용해서 왼쪽공간 계속 침투하고,,아인트호벤은 번번히 뚫리고,,,아인트호벤이 침착성을 잃고 너무 많은 반칙을 해서,,경기 흐름이 자주 끓어지긴 했지만,,,나름대로 재밌는 경기였어요,,,^^ 아스날 피레선수까지 출전하면 정말 막강하겠어요,,,

약|2002/09/26 11:18|
헉~` 월터루가 누구냐,,,,윌토르 선수를 말한거요,,,,-_-;;;;

과객|2002/09/26 13:35|
봄멜 생각보다 눈에 안띄더라구요... 열심히 찾았는데..  중간에 한 두번쯤 터프한 몸싸움을 보긴 했는데... 어쨋는 존재감이 ...  스트라이커 캐스먼은 마치 신** 군을 보는 듯한...-_-;;     베르캄프와 앙리의 플레이가 멋졌습니다..  

눈양|2002/09/26 14:29|
그나마 아인트호벤..전반엔 빠른 공수전환을 보여주더니만..후반엔 완전히 막히더군요..예약녹화한거 다 보고 다시 후반전 2배속도로 봤는데...그냥 문전앞까지 가지도 못하고 해딩으로 죄다 차단되더군요...볼에 집중을 못하더라구요...흠..

눈양|2002/09/26 14:31|
아스날을 응원하던 저도..후반 20분 넘으니..아인트호벤이 측은해 지더군요...-_-;;;암턴..히딩크감독도 이만저만 속상한게 아니겠군요..자국리그선 최고를 달리다가..ㅉㅉ

약|2002/09/26 14:34|
캐즈먼,,,전반전에 완벽한 오픈찬스 여러번 날렸소,,,

눈양|2002/09/26 14:55|
그도 연속득점과 자국리스서 펄펄 날지 않았소..-_-ㅉㅉㅉ

약|2002/09/26 15:06|
그렇긴 그렇소,,,그래도 아인트호벤의 득점기계이니,,,-_-;;;포워드진이 너무 취약하오,,

지나는객|2002/09/26 15:16|
대체적으로 네덜란드 팀들이 사이드 공격이 약한가 보오. 페예노르트도 쿠키씨가 없으면 사이드 공격이 거의 없소. 중앙공격을 왜 글케 좋아하는지 모르겠소. 반대로 우리나라는 중앙공격이 쥐약이오. 흠.

흠..|2002/09/26 18:09|
역시 아인트호벤엔 남일선수가 필요해요.. 페예노르트 보세요.. 종국이 싸게 사와서 다용도로 활용하잖아요. 그 강팀 유벤하고 대등하게 해서 1:1로 비기고.. 종국이 온 뒤 진 적이 없다죠.. 과연 남일이가 있었음 설마 4:0으로 졌을까???

멀리서~~|2002/09/26 20:27|jtark@hotmail.com
저도 어제 전반 20분 까지 보고 잠이 들었습니다.. 한골 어이없게 먹긴했는데.. 그래서 인지 계속 공을








전체목록  |  축구자료 (146)  |  관전평 (164)

 
152 [관전평]
  수원서포터들의 매너에 놀랐다.(다른팀의 서포터들도 이랬으면.) 
 hjc
3493 2003-03-25
151 [관전평]
  실수와 실력 그 한 장의 차이 (누가 잘했니 못했니)   6
 hjc
3378 2003-03-25
150 [관전평]
  청소년대표 평가전을 보고... 
 joto
3390 2003-03-25
149 [관전평]
  전남:성남 관전평 
 joto
2799 2003-03-26
[관전평]
  아인트호벤 vs 아스날 
 joto
2976 2003-03-26
147 [관전평]
  [컵대회 12R] "수원 vs 서울" 바람이 불어오는 곳 
 toto
6340 2006-10-02
146 [관전평]
  [아시안컵 예선] 대한민국 vs 대만, shall we dance? 
 toto
3742 2006-10-02
145 [관전평]
  [후기리그 1R] 상암 : 수원 - 그래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2
 toto
7096 2006-10-02
144 [관전평]
  [후기리그 2R] 수원 vs sk 잡담   1
 toto
3628 2006-10-02
143 [관전평]
  [부산컵 u-20 청대] 한국 vs 미국 관전기   1
 toto
3349 2006-10-02
142 [관전평]
  [후기리그 4R] 수원 vs 대전 잡담 조각 모음   1
 toto
3477 2006-10-02
141 [관전평]
  [후기리그 6R] 수원 vs 울산, 본전 찾기   3
 toto
3741 2006-10-02

[1] 2 [3][4][5][6][7][8][9][10]..[1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