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나비의 어제 폐예시합 관전평

2003-03-26 04:53:30, Hit : 3515, IP : 211.187.21.***

작성자 : creamtea
작성자 : 자료이동  작성일 : 25-02-2003 01:07  줄수 : 90  읽음 : 27
[13] 스포츠 나비의 어제 폐예시합 관전평.

--------------------------------------------------------------------------------

変革の時期にいるフェイエノールト 2003/02/16

 オランダリーグ、フェイエノールトは2月15日、アウエーでAZと対戦し、4-1と大勝した。

「AZはどこのポジションを補強すべきか?」というAZウエブサイトの問いに50パーセントを優に超えるサポーターが「ディフェンス」と答えている。フェイエノールト戦を前に、AZは18試合を戦って中位の12位。だが失点数は18チーム中最悪の45失点。最下位のフローニンゲンが40失点だから、ディフェンスのひどさが分かろうと言うものだ。

 前節、アウエーでのヘーレンフェーン戦も0-5、昨年デ・カウプでのフェイエノールト戦でも1-6と大敗している。ともに開始早々に2失点し、そのままずるずるゴールを許してしまっただけに、「試合の入り方」に大きな問題があったはずだ。そのためAZは試合の入り方を慎重にし、徹底的なマンツーマンディフェンスを敷いてきた。

변혁의 시기에 있는 폐예노르트 2003/02/16

네덜란드 리그, 폐예노르트는 2월 15일, 아우에에서 AZ와 대전하여 4-1로 대승했다.
"AZ는 어떤 포지션을 보강해야 하는가?"라는 AZ 웹사이트의 질문에 50%를 넘는 서포터가 <디펜스>라고 대답하고 있다. 폐예노르트전을 앞두고 AZ는 18시합에서 이겨서 중위권인 12위다. 하지만 실점수는 18게임중 최악의 45실점. 최하위의 프로닌겐이 40실점이니까, 디펜스의 지독함을 알만한 것이다.

이전 아우에에서의 헤렌펜전도 0-5, 작년 데 카우브에서의 폐예노르트전에서도 1-6으로 대패했다. 둘다 개시하자마자 2실점을 했고, 그대로 줄줄이 골을 허용했을만큼, <시합을 들어가는 방법>에 커다란 문제가 있을 것이다. 그때문에 AZ는 시합에 들어가는 방법에 있어 신중을 기하고, 철저하게 맨투맨 디펜스를 했다.

 僕の座っていた観客席に近い方のサイドではブッフォルの縦への激しぱきに対し、ラメイがどこまでも追って来たのが印象的だった。「9人による分厚い守備」と言いたいところだが、マンツーマンによるAZのディフェンスには大きなギャップがあり、前半フェイエノールトは思い通りに試合をコントロールすることができた。

 フェイエノールトの先制点は12分。エマートンが倒されて得た22~3メートルの位置からの直接FKを、最近フリーキックの極意を会得したかに見えるファン・ペルシが見事に決める。AZは先制されるとずるずると失点を続ける悪い癖を露呈し、15分、エマートンのクロスを中で待ち構えるファン・ホーイドンクがヘッドで決め、2-0。19分には、相手チームが作った壁に小野とブッフォルが端に立ち、GKムンスの視線をさえぎる。小野とブッフォルのサイドを狙ってグラウンダーで蹴られたファン・ホーイドンクのFKは、走り込んだカルーがつついてコースを変え、フェイエノールトの3点目となった。4点目もエマートンのクロスをファン・ホーイドンクがGKモンスを強襲。リバウンドを再びファン・ホーイドンクがモンスの位置を確認しながら落ち着いて決め、4-0。31分で完全にフェイエノールトの勝利を決定付けた。

내가 앉아 있던 관객석에 가까운 사이드에는 부펠의 종방향의 격렬한 움직임에 대항하여 라메이가 어디까지고 따라붙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9명에 의한 두터운 수비"라고 말하고 싶지만, 맨투맨에 의한 AZ의 디펜스에는 커다란 차가 있어서, 전반 폐예노르트는 마음먹은 대로 시합을 콘트롤 할수가 있었다.

폐예노르트의 선제골은 12분. 에머튼이 넘어지면서 얻은 22-23미터 위치로부터의 직접 프리킥을 가장 가까이서의 프리킥의 경지를 터득한 것으로 보이는 판 페르시가 멋지게 성공시켰다. AZ는 전제골을 먹자 줄줄이 실점을 계속하는 나쁜 습관을 되풀이해서, 15분, 에머튼의 크로스를 중심에서 받은 판 호이동크가 머리로 골을 넣어 2-0. 19분에는 상대팀이 만든 벽을 오노와 부펠이 끝에 서서 골키퍼 문스의 시선을 끌었다. 오노와 부펠이 사이드를 뺐고, 판 호이동크의 프리킥은 달려온 카루가 코스를 바꾸어서, 폐예노르트의 3점째의 골을 얻었다. 4점째도 에머튼의 크로스를 판 호이동크가 골키퍼 곤스를 급습. 리바운드를 다시 판 호이동크가 몬스의 위치를 확인하면서 침착하게 연결하여 4-0. 3분의 1에서 완전히 폐예노르트의 승리를 결정지었다.

 前半、ほとんどAZは反撃の機会をつかめなかった。

 後半はフェイエノールトの動きが落ちる。しかし、これは前半の大量得点による余裕によるもので、本来ならあまり問題ない(もちろん、見ている方にしてみれば辛いのだが)。だが、ボールの失われ方が悪くAZの反撃を受けたのは、いただけなかった。

 AZ唯一のゴールもエマートンからボスフェルトへのパスがミスとなり、そこからショートカウンターでクロンカンプが決めたものだった。

 フェイエノールトには、試合前日練習でも紅白戦で控え組が気を吐くなど、チーム全体が上向いている雰囲気があった。練習後、ファン・マルヴァイク監督も上機嫌。アヤックスと健闘しながらも引き分け、2位とも4位とも勝ち点差のついた3位という難しい位置にいるフェイエノールトだが、モチベーションは高く保たれている。これも控えの層が厚くなったことによる、チーム内の競争心が高くなったことによるものだろう。

전반, 대부분의 AZ의 반격의 기회는 오지 않았다.
후반은 폐예노르트의 움직임이 떨어졌다. 하지만 이것은 전반 대량득점에 의한 여유에서 오는 것으로, 본래라면 별로 문제가 되지 않는다.(물론 보고있는 쪽으로서는 괴롭지만.) 하지만 좋지 않게 볼을 빼앗겨서 AZ의 반격을 받은 것은, 받아들일수 없었다.
AZ 유일의 골은 에머튼으로부터 보스펠트로의 패스가 미스가 되어서 거기서 숏카운터로 크론칸브가 넣은 것이었다.
폐예노르트에는, 시합전일 연습에서도 홍백전에서 대기조가 과시를 할 정도로 팀 전체의 체력이 향상되어 있는 분위기가 있었다. 연습후, 판 마르바이크 감독도 기분이 좋았다. 아약스와 건투를 했으면면서도 무승부를 해서, 2위와도 4위와도 승점차가 없는 3위라는 어려운 위치에 있는 폐예노르트이지만, 모티베이션(계기)이 높아져 있었다. 이것도 대기조의 층이 두터워져서, 팀 내의 경쟁심이 높아졌기 때문일 것이다.


 残念ながら小野伸二がももの横を蹴られ、35分で負傷退場した。だが、やる気満々のアクーニャが念入りな指示を受けオランダリーグデビュー、まずまずの出来を見せた。ギャンも白い歯を隠すことができないままアップを繰り返し、試合に出ることのできる喜びを見せる(58分、アキレス腱を痛めたファン・ヴォンデレンと交代出場)。パルドは相変わらずのポーカーフェースで、AZのサポーターの「Voorin?(上がりめ?)」の問いかけに「分かんないよ」と困った表情だったが、やはりファン・マルヴァイク監督の言う「アクーニャ加入によるリフレッシュした感じ」は彼の動きから感じることができた。

 フェイエノールトは、かつてのプレースタイルをガラリと変える端境期にある。まだまだ未完成だが、試合中、良い時間帯を作り始めている。これを10分でも20分でもさらに伸ばすことにより、フェイエノールトはきっと魅力的なチームになることができる。

아쉽게도 오노신지가 허벅지 옆을 차여서, 35분에 부상퇴장을 했다. 하지만 할생각에 넘쳐있는 아쿠냐가 공을 들여서 지시를 받아서 네덜란드 리그를 데뷰하여 그런대로의 모습을 보였다. 기안도 속내를 숨기지 않고 상승을 보여서 시합에 나설수 있는 기쁨을 보였다.(58분 아킬레스건 통증을 보인 판 본데렌과 교대 출장) 바르도는 변함없이 포카페이스로 AZ의 서포터들(voorin)의 질문에 "모른다"면서 곤란한 표정이었지만, 역시 판 마르바이크 감독이 말한 "아쿠냐의 가입에 의한 리플레쉬"는 그의 움직임으로부터 느낄수 있었다. ...(번역자주: 이부분은 제가 어제 올린 시합전날 연습장면의 번역을 보시면 잘 이해가 될 것입니다.)
폐예노르트는 지금까지의 플레이스타일을 바꾸는 시기에 있다. 아직 미완성이지만, 시합중, 좋은 시간대를 만들어내고 있다. 이것을 10분에서도 20분에서도 더더욱 확장하여, 폐예노르트는 분명히 매력적인 팀이 될수 있을 것이다.

 フェイエノールトはシーズン開始直後こそ素晴らしいサッカーを見せたが長続きせず、逆にリバウンドでどん底の時期を過ごした。そしてまた補強と練習を繰り返し、試合によって、または時間帯によっては、良いサッカーを見せている。

 時にそれは結果につながらないかもしれない。でも、近い将来、フェイエノールトを振り返ってみたときには、「ああ、今のフェイエノールトの基礎はあの時期のサッカーにあったのか」と振り返られることがあるかもしれない。

폐예노르트는 시즌 개시 직후야말로 멋진 축구를 보였지만 오래가지 않았고, 반대로 리바운드로 최악의 시기를 보냈다. 그리고 또 연습시합을 계속하여, 시합에 의해, 또는 시간대데 따라서는 좋은 축구를 보여주고 있다.

이것은 결과로 연결되지 않을지는 모른다. 하지만 가까운 장래에 폐예노르트를 돌아본다면, " 아아, 지금의 폐예노르트의 기초는 그 시기의 축구에 있었구나" 하고 돌아볼수 있을지 모른다.


■試合後のファン・マルヴァイク監督のコメント

「これだけやりにくいピッチで前半はほとんどミスが無く、満足している。後半はわざと全力でいかなかった。ファン・ヴォンデレンがアキレス腱を痛めたので(ギャンと)交代させた。小野はももの横を蹴られたようだけど大丈夫そうな感じ。アクーニャとシンジを比較すると、アクーニャはゲームをコントロールするタイプ、シンジにはクリエーティビティ(創造性)とクオリティ(質=質の高さ)がある」

시합후의 판 마르바이크 감독의 코멘트
"이정도로 어려운 때에, 전반은 거의 미스가 없어서 만족한다. 후반에는 일부러 전력을 다하지 않았다. 판 본데렌이 아킬레스건의 통증으로 기안과 교대되었다. 오노는 허벅지 옆을 차인것 같지만 괜찮은것 같다. 아쿠냐와 (오노)신지를 비교한다면, 아쿠냐는 게임을 콘트롤하는 타입이고 신지에게는 창조성과 퀄러티(수준높음)이 있다.

■試合後、AZのアドリアーンセ監督

「ヘーレンフェーン戦を0-5、昨年のフェイエノールト戦を1-6と敗れたので、守備重点でやったが、相手のゴールが早く決まって選手が自信をなくしてしまった」
시합후 AZ의 아드리안세 감독
"베렌펜전의 0-5, 작년의 폐예노르트전을 1-6으로 패해서, 수비중점으로 했짐ㄴ, 상대의 골이 빨리 나서 선수들이 자신을 잃고 말았다."

■試合後、小野のコメント
(足を引きずりながらも表情は意外と明るい)

「足は大丈夫。問題無いです。4-0で勝っていたんで、無理しなかったという感じです。(アクーニャが出場したが)後半の試合を見ていないんで分からないんで、どうだったんですかね(笑)。まだ痛みはあるけれど、次の試合に影響あるというわけではないです」

시합후, 오노의 코멘트 (다리를 절어도 표정은 의외로 밝았다.)
"다리는 괜찮다. 문제없다. 4-0으로 이기고 있어서 무리하지 않았다는 느낌이다. (아쿠냐가 출장했지만) 후반의 시합을 보지 않아서 모르겠어서 어떠했는지는(모른다는 뜻). 아직 통증은 있지만 다음 시합엔 영향이 없을 것이다.

-Toru Nakata from Holland-

[ スポーツナビ 2003年2月16日 14:23 ]

출처 : 스포츠 나비 2003/02/16 나카타 토오루
번역: 나이스 김남일 creamtea



Jose
119.39.95.***
hionable sexy lingerie have style of nurse costumealmost pantherlike He will have to train in a martial arts discipline from the th century and also specific to the community that the real http://www.edandca.info life character belonged to a source said http://www.edandca.info Madhu Mantena who will produce the film has purchased the rights of a book on the warrior http://www.anyfashion.info http://www.edandca.info http://www.replicawatchreport.info But I cant disclose the name of the book because we havent fully closed the deal Ive bought the righ 2010-11-23
08:25:30

수정 삭제



전체목록  |  축구자료 (146)  |  관전평 (164)

 
164 [관전평]
  [AG대표팀 문제점] 손발 안맞는 스리백 불안 
 ....
2917 2003-03-26
163 [관전평]
  [오마이뉴스 펌] 한-일전 관람기-다음 경기가 기다려진다   1
 bin
3307 2003-07-24
[관전평]
  스포츠 나비의 어제 폐예시합 관전평   1
 creamtea
3515 2003-03-26
161 [관전평]
  8월 22일 청소년대표 평가전(아르헨티나) 
 gogo
3745 2003-03-25
160 [관전평]
  9월 10일 AG 대표팀 vs 청소년대표팀 친선경기 
 gogo
3329 2003-03-26
159 [관전평]
  9월 23일 AG대표팀 VS 쿠웨이트 평가전   7
 gogo
3182 2003-03-26
158 [관전평]
  2002년 9월 30일 AG vs 오만 
 gogo
3184 2003-03-26
157 [관전평]
  2002년 10월 8일 AG vs 바레인 
 gogo
3428 2003-03-26
156 [관전평]
  2002년 10월 26일 아시아 U-19 선수권 청대 vs 인도 
 gogo
3354 2003-03-26
155 [관전평]
  2002년 10월 30일 아시아 U-19 선수권 청대 vs 사우디 
 gogo
3232 2003-03-26
154 [관전평]
  2003년 2월 2일 수원 vs 제프이치하라 
 gogo
3168 2003-03-26
153 [관전평]
  [컵대회 7R] "수원 vs 상암" 늦은 후기 
 gogo
3989 2007-05-07

1 [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