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2일 청소년대표 평가전(아르헨티나)

2003-03-25 21:00:21, Hit : 3744, IP : 211.187.21.***

작성자 : gogo
Name : gogo  Date : 22-08-2002 23:06    Read : 120
[12] 8월 22일 청소년대표 평가전(아르헨티나) [4]

--------------------------------------------------------------------------------

글을 시작하기 앞서..
전 제맘대로 축구를 보는... 이제 "축"자를 알아가는 사람입니다.
역시.. 관전평도 제 맘대로 쓰는 것이니.. 감안하여 읽으시길..


K리그 경기를 보기전에도 항상 각 구단의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출전하는 선수들에 대한 간단한 정보를 읽어보고 들어가는 터라
오늘도 경기전에 한참동안 인터넷을 검색했더랍니다.
축구협회 사이트에서 선수들에 대한 간단한 프로필을 찾고
선수들 배번을 찾느라 사커월드 게시판을 헤매다니고
오늘 어떤 방식으로 경기를 풀어갈지 궁금해서
스포츠신문 사이트에 들어가서 기사도 몇 개 읽어봤습니다.
음.. 생각보다 오늘 경기가 어려울 듯 하더군요. 날씨도 안 좋구..
비가 오락가락 하는 날씨에 뛰고 있을 선수들이
불쌍하다는 생각을 하며 경기를 보기 시작했습니다.


전반적으로 선수들의 몸이 무거워보였습니다.
비까지 왔으니 그렇게 좋은 컨디션은 아니었을 거구요.
후반내내 다리에 쥐가나서 쓰러지는 모습은 정말 안타까웠습니다.

초반에는 지금까지 청대 중에서 가장 안정적인 수비진을 가지고 있다는
이번 청대의 수비가 몇 번 뚫리는 모습을 보면서 무지 불안했습니다.
확실하게 따라붙는 선수들이 있어서 골을 먹지 않았지만..
그렇게 몇 번의 위기를 넘기고나서부터는 수비가 좀 안정되더군요.

그때부터는 수비보다는 공격쪽으로 집중해서 봤는데요...
아.. 공격이 정말 약하더군요.
볼이 하프라인을 넘어가도 공격진으로 연결되지 못하는 모습이 몇번 눈에 들어왔습니다.
제가 보기에는 미드필더진 내에서 패스가 제대로 연결되지 않고
양쪽 측면돌파가 원활하지 않다보니 공격이 단조로워지고...
그러면서 공격력이 더 약화되지 않았나 생각했습니다.
다행이었던 건 투톱으로 섰던 선수들의 실력이 결정적일때 잘 발휘됐다는 것.
적은 횟수의 공격이 한번이나마 제대로 먹혀들어서 다행이었습니다.

청대팀에는 양쪽 측면에서 상대진영을 돌파하면서 수비진영을 흐트리고
볼을 배급해줄만한 선수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월드컵 경기때 마지막에 교체되서 나왔던 최태욱 선수처럼
멋진 측면돌파와 위력적인 센터링을 보여줄 수 있는 그런 선수 말이죠.
(크아..최태욱 선수의 그 모습이 상당히 강렬했다지요.)

왼쪽으로 치고올라가는 최성국 선수의 플레이가 상당히 괜찮더군요.
국가대표팀에서 함께 연습했다던 여효진, 염균동 선수도
생각보다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주어서 기대가 되었습니다.

제가 가장 인상적으로 봤던 선수는 등번호 8번 김수형선수.
중앙미드필더였는데요.. 뭐 크게 활약하지는 못했어도
상대진영으로 올려주는 패스 몇 개가 상당히 괜찮았었구요.
수비할 때도 위치선정이 좋더라구요. 빈공간을 찾아내는 시야가 괜찮은 듯.

상암경기때 가서 확인해봐야겠습니다. 정말 잘 뛰는지..^^


개인적으로는 임유환선수에게 관심이 있어 뛰는 모습을 볼 수 있기를 바랬었는데..
얼마전에 언뜻 부상으로 병원에 갔다는 소문을 들었거든요.
헛소문이었음 했는데.. 오늘 안 보인걸로 봐서는 사실이었나봅니다.
쩝.. 아쉬워라..

궁금한 건.. 2-4-4가 월드컵대표팀이 사용한 3-4-3과 어떤 차이가 있는지
그거 아시는 분 있어요?









--------------------------------------------------------------------------------

      
태클황제  공격수 투톱 쓰리톱의 차이 아닌가요?-ㅁ-;;(더 심오한 건 몰라유-ㅅ-;;) 청소년대표팀은 수비진도 약간 불안했지만,특히나 미드필드진영에서 압박이 없더군요.경기보는 내내 혼자서 압박!!압박!! 외쳤는데 좀 아쉬웠씀다.    02/08/23 11:22

눈양  해설자도 그러더군요...너무 최성국 정조국에게만 의존한다고..정말 전술을 바꿔야할듯..흠..국대처럼 윙백에서 미드필더 치고 나가 공격에 가담하는..뭐 그런..    02/08/23 17:51

음..근데  2-4-4가 아니라 4-4-2 아닌가요? 수비부터 세기 시작하니까..244라면 엄청난 공격축구가 될 듯.^^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일요일 상암경기가 더 기대 되네요.^^ 감사~!    02/08/23 19:19

눈양  맞아요 4-4-2같군요..ㅋ    02/08/24 13:36







전체목록  |  축구자료 (146)  |  관전평 (164)

 
164 [관전평]
  [AG대표팀 문제점] 손발 안맞는 스리백 불안 
 ....
2917 2003-03-26
163 [관전평]
  [오마이뉴스 펌] 한-일전 관람기-다음 경기가 기다려진다   1
 bin
3307 2003-07-24
162 [관전평]
  스포츠 나비의 어제 폐예시합 관전평   1
 creamtea
3515 2003-03-26
[관전평]
  8월 22일 청소년대표 평가전(아르헨티나) 
 gogo
3744 2003-03-25
160 [관전평]
  9월 10일 AG 대표팀 vs 청소년대표팀 친선경기 
 gogo
3329 2003-03-26
159 [관전평]
  9월 23일 AG대표팀 VS 쿠웨이트 평가전   7
 gogo
3182 2003-03-26
158 [관전평]
  2002년 9월 30일 AG vs 오만 
 gogo
3184 2003-03-26
157 [관전평]
  2002년 10월 8일 AG vs 바레인 
 gogo
3428 2003-03-26
156 [관전평]
  2002년 10월 26일 아시아 U-19 선수권 청대 vs 인도 
 gogo
3354 2003-03-26
155 [관전평]
  2002년 10월 30일 아시아 U-19 선수권 청대 vs 사우디 
 gogo
3232 2003-03-26
154 [관전평]
  2003년 2월 2일 수원 vs 제프이치하라 
 gogo
3168 2003-03-26
153 [관전평]
  [컵대회 7R] "수원 vs 상암" 늦은 후기 
 gogo
3989 2007-05-07

1 [2][3][4][5][6][7][8][9][10]..[14]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또미